글보기
제목왜 그들은 해충탑을 마을에 세웠을까?2020-10-27 09:42
작성자

해충기념탑을 세운 이유

mb-file.php?path=2020%2F10%2F27%2FF545_%EB%B2%8C%EB%A0%88%ED%83%91.png

요즘코로나로 인해 전에 경험하지 못한 어려움음 우리 모두가 겪고 있습니다. 우리 학교의 경우도 3월에는 수업을 거의 하지 못했습니다

그러나 이러한 어려움도 잘 견디고 이겨내면 다른 기회가 있으리라 생각 됩니다

다음의 글은 전화위복()무엇인지 보여 주는 글이기에 소개합니다


미국 앨라배마 주 엔터프라이즈라는 작은 마을은 오래전 목화를 재배하며 살아갔습니다.
그러는 중 이 지역에 목화꽃이 피어나는 것을 방해하는 목화 벌레들이 기승을 부리더니
목화 수확량이 1/3로 줄었습니다.

목화 수입으로 살아가던 마을 사람들은 순식간에 빈곤해지고 실직자가 줄을 이었습니다.
심지어 굶주리는 사람들마저 생겨나더니 병자들이 늘어나기도 했습니다.

견디다 못한 엔터프라이즈 마을 사람들은 특단의 조치로 평생 함께하던 목화밭을 포기하고
다른 작물을 키우기로 한 것입니다.
마을 사람들은 눈물을 머금고 밭의 목화를 모조리 뽑아내었습니다.

그리고 빈 터에는 땅콩을 심기 시작했습니다땅콩은 목화 벌레의 피해를 보지는 않았지만
익숙하지 않은 작물을 재배하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었습니다.

그리고 시간이 지나 화학제품의 옷감이 대량 생산되면서 목화산업이 갑작스럽게 사양산업이 되어
사정없이 곤두박질쳤습니다.

그래서 기존의 목화 사업 관련자들은 예전보다 더 심각하게 안 좋은
처지에 빠지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목화 벌레 때문에 작물을 바꾸고 끊임없이 노력한 엔터프라이즈 마을 사람들은
이미 세계적으로 유명한 땅콩 생산지를 만들어 놨습니다.

엔터프라이즈 마을에는 해충인 목화 벌레를 기리는 기념탑이 세워져 있는데 그 탑에는
다음과 같은 글귀를 적어 넣었습니다.

'
벌레가 준 고난이 번영을 가져왔음을 감사하며 탑을 세운다.'<출처: 따뜻한 하루>

지금의 현실의 어려움이 아닌 밝은 미래을 개척하는 우리 프라이밍학생이 되었으면 합니다

프라이밍사관학교는 여러분의 꿈을 응원하고 지원 합니다.


댓글
자동등록방지
(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
이전어제 눈이 많이 왔네요 눈길 조심하세요 !12021-01-13
-왜 그들은 해충탑을 마을에 세웠을까?2020-10-27
다음자신감에서 오는 행동 2020-06-30